2019.12.13 (금)

  • 흐림동두천 4.1℃
  • 구름조금강릉 6.3℃
  • 서울 5.8℃
  • 흐림울릉도 8.1℃
  • 흐림울진 5.7℃
  • 구름많음대전 1.2℃
  • 구름조금안동 -2.1℃
  • 구름조금상주 -1.0℃
  • 구름많음포항 4.0℃
  • 흐림대구 3.8℃
  • 흐림울산 5.6℃
  • 구름많음광주 4.1℃
  • 구름조금부산 7.5℃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8.4℃
  • 흐림강화 6.8℃
  • 구름많음보은 -2.9℃
  • 구름많음금산 -1.1℃
  • 흐림강진군 3.3℃
  • 맑음봉화 -3.8℃
  • 맑음영주 -2.4℃
  • 구름조금문경 -1.0℃
  • 흐림청송군 -2.1℃
  • 구름많음영덕 1.1℃
  • 흐림의성 -2.8℃
  • 구름많음구미 0.4℃
  • 흐림영천 -0.7℃
  • 구름많음경주시 -0.6℃
  • 구름많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세계문화유산 경주 옥산서원에 날아 든 길조 '호반새'

여름철새인 호반새가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날아들어
몸이 붉디붉어 '불새' 또는 '적우작(赤羽雀)'이라고 부르며 일본과 중국 동북부 등지에서 번식


[경주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경주시 안강읍 세계문화유산 옥산서원에 우리나라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여름철새인 호반새가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날아들어 큰 화제가 되고 있다.

 

현재 옥산서원 마을에는 색상도 특이하고 고운자태를 자랑하면서 그 모습을 잘 드러내지 않아 신비감을 주는 호반새를 촬영하기 위해 전국에서 사진작가들이 몰려들고 있다.

 

옥산리 주민들은 마을을 찾아 온 희귀조류가 길조라고 생각하면서 마을에 좋은 일이 많이 생길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지난 5월에는 문재인 대통령이 모내기철을 맞아 옥산마을을 방문해 주민들과 함께 모내기를 하고 옥산서원을 함께 방문했다.

 

특히 이달 6일에는 옥산서원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 돼 옥산서원을 찾는 방문객이 대폭적으로 늘고 있어 마을 사람들은 희귀조류인 호반새가 정말 좋은 소식을 전해주고 있다고 입을 모았다.

 

좋은 일들을 가져 온 길조 소식을 접한 시민들은 길조를 보면 소원이 이루어 질 것 같다길조인 파랑새와 호반새가 보고 싶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전국에서 모여든 사진작가들의 모습을 지켜본 마을 주민들은 "예쁜 호반새가 동네를 알리는 홍보대사가 되었다며 놀라지 않게 조심해서 잘 보살펴 내년에도 다시 찾아 올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여름 철새인 호반새는 몸이 붉디붉어 '새' 또는 '적우작(赤羽雀)'이라고 부르며 일본과 중국 동북부 등지에서 번식한다.

 

우리나라에는 5월에 찾아와 9월 말까지 남부 도서지방이나 내륙의 숲이 우겨진 곳에 둥지를 틀어 서식하는 환경 지표종이다.


사진.자료제공/안강읍 총무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