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3 (화)

  • 흐림속초 23.1℃
  • 맑음철원 28.5℃
  • 맑음동두천 28.1℃
  • 구름많음대관령 18.2℃
  • 구름조금춘천 31.5℃
  • 구름조금백령도 27.1℃
  • 북강릉 21.4℃
  • 구름많음강릉 24.0℃
  • 흐림동해 22.5℃
  • 구름많음서울 30.0℃
  • 구름조금인천 27.8℃
  • 구름많음원주 24.9℃
  • 흐림울릉도 24.3℃
  • 구름많음수원 29.1℃
  • 구름조금영월 23.7℃
  • 구름조금충주 23.9℃
  • 구름많음서산 27.4℃
  • 구름많음울진 23.9℃
  • 흐림청주 24.7℃
  • 대전 23.8℃
  • 흐림추풍령 22.0℃
  • 안동 22.6℃
  • 흐림상주 22.6℃
  • 흐림포항 24.9℃
  • 흐림군산 25.8℃
  • 대구 24.8℃
  • 흐림전주 26.1℃
  • 흐림울산 27.4℃
  • 흐림창원 28.1℃
  • 광주 28.3℃
  • 흐림부산 28.9℃
  • 흐림통영 27.6℃
  • 흐림목포 28.7℃
  • 흐림여수 27.8℃
  • 흑산도 24.5℃
  • 흐림완도 29.5℃
  • 흐림고창 25.9℃
  • 흐림순천 28.1℃
  • 구름많음홍성(예) 26.0℃
  • 구름많음제주 32.1℃
  • 흐림고산 30.2℃
  • 흐림성산 32.5℃
  • 구름많음서귀포 29.7℃
  • 흐림진주 26.7℃
  • 구름조금강화 27.0℃
  • 구름많음양평 27.1℃
  • 구름조금이천 26.8℃
  • 구름많음인제 27.9℃
  • 구름많음홍천 29.6℃
  • 구름많음태백 19.2℃
  • 구름조금정선군 25.1℃
  • 구름조금제천 23.7℃
  • 흐림보은 23.0℃
  • 구름많음천안 24.8℃
  • 흐림보령 25.3℃
  • 흐림부여 24.4℃
  • 흐림금산 23.2℃
  • 흐림부안 26.1℃
  • 흐림임실 25.0℃
  • 흐림정읍 26.3℃
  • 흐림남원 27.4℃
  • 흐림장수 25.3℃
  • 흐림고창군 26.2℃
  • 흐림영광군 26.0℃
  • 흐림김해시 29.2℃
  • 흐림순창군 27.7℃
  • 흐림북창원 29.3℃
  • 흐림양산시 28.0℃
  • 흐림보성군 28.9℃
  • 흐림강진군 29.2℃
  • 흐림장흥 28.6℃
  • 흐림해남 29.2℃
  • 흐림고흥 28.7℃
  • 흐림의령군 28.0℃
  • 흐림함양군 27.7℃
  • 흐림광양시 28.1℃
  • 흐림진도군 28.7℃
  • 구름많음봉화 22.5℃
  • 구름많음영주 22.9℃
  • 흐림문경 22.8℃
  • 흐림청송군 22.7℃
  • 구름많음영덕 22.2℃
  • 흐림의성 23.4℃
  • 흐림구미 23.7℃
  • 흐림영천 25.9℃
  • 흐림경주시 27.0℃
  • 흐림거창 27.0℃
  • 흐림합천 27.2℃
  • 흐림밀양 27.8℃
  • 흐림산청 26.3℃
  • 흐림거제 27.3℃
  • 흐림남해 28.4℃
기상청 제공

문화공연/전시

빛의 벙커, 세 번째 전시 ‘모네, 르누아르… 샤갈’ 전 9월 12일 전시 마무리

 

(뉴스경북) 제주 최초 몰입형 예술 전시관 빛의 벙커가 9월 12일을 마지막으로 세 번째 전시 '모네, 르누아르… 샤갈' 전을 마무리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4월 23일 개막한 모네, 르누아르… 샤갈 전은 지중해 연안에서 활동한 모네, 르누아르, 샤갈을 비롯해 피사로, 시냑, 뒤피 등 20명 거장의 작품 500여 점을 선보이고 있다. 인상주의부터 모더니즘을 아우르는 화려하고 강렬한 색채의 작품을 빛과 음악으로 구현하면서 더욱 깊은 몰입감을 선사한다. 클로드 드뷔시, 모리스 라벨, 조지 거슈윈 등 클래식 및 재즈 거장의 음악을 명화와 조화롭게 구상한 것은 물론, 소설가 김영하와 뮤지컬 배우 카이가 참여한 오디오 도슨트 서비스까지 제공해 전시를 한층 더 풍성하게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모네, 르누아르… 샤갈 전은 8월 기준 관람객 50만여 명을 돌파하며 제주도민들과 제주를 방문하는 여행객 모두에게 커다란 호응을 얻었다. 미술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이나 어린이도 부담 없이 쉽게 예술을 누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뿐 아니라 공간 재생 프로젝트라는 교육적 의의도 지니고 있어 가족과 함께 방문하기 좋은 명소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제주도에서 안전 여행 스탬프를 획득해 코로나19 시대에도 가족과 함께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는 관광지로 인정받았다.

모네, 르누아르… 샤갈 전의 마지막 전시일인 9월 12일은 추석의 마지막 날과 맞물려 있어 황금연휴에 맞춰 추석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이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8월 31일까지 제주도민 대상으로 반값 할인 이벤트도 진행돼 8월 중 빛의 벙커를 방문할 예정인 도민들은 더욱 저렴한 가격으로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티모넷 유성재 본부장은 '빛의 벙커 모네, 르누아르… 샤갈 전에는 개막 이후 지금까지 무려 50만 명의 관객이 방문할 정도로 높은 관심과 성원을 받았다'며 '이번 가을이 모네 전을 감상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인 만큼 그동안 전시에 방문하지 못했던 분들도 올 추석 연휴를 기회 삼아 빛의 벙커에서 지중해의 찬란한 햇빛과 황홀한 풍경을 즐겨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빛의 시리즈'는 시간이 지나면서 더 이상 본래 용도대로 사용되지 않는 역사적 장소를 빛과 음악으로 재활용하는 공간 재생 프로젝트다. 빛의 벙커는 옛 국가 통신시설이었던 숨겨진 벙커를 빛과 소리로 새롭게 탄생시킨 문화 재생 공간으로, 8월 기준 누적 관람객 153만 명을 돌파하며 제주를 대표하는 예술 랜드마크로 자리 잡았다. 900평에 달하는 거대한 공간 곳곳에 설치된 고화질 프로젝터가 벽면,기둥,바닥 등 사방에 명화를 투사해 역동적이고 다채롭게 작품을 조명한다.

또한, 5월 서울 광진구 소재 워커힐 호텔앤리조트 내에 개관한 '빛의 시어터'는 기존 공연장의 특색을 살린 가지각색의 뷰 포인트를 마련해 관람객들에게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한다. 개관작인 '구스타프 클림트, 골드 인 모션'은 '키스', '유디트', '생명의 나무' 등 오스트리아 회화 거장 클림트의 전 생애에 걸친 명작을 감상할 수 있을 뿐 아니라 'IKB(International Klein Blue)'로 대표되는 이브 클랭의 작품을 만날 수 있는 기획전시와 컨템포러리 아트 전시 '벌스(Verse)', '메모리즈(Memories)'도 함께 상영하며 서양 명화부터 현대 미디어아트까지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