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3.0℃
  • 구름조금강릉 25.4℃
  • 구름많음서울 25.3℃
  • 맑음울릉도 21.5℃
  • 구름조금울진 22.5℃
  • 구름조금대전 25.1℃
  • 구름조금안동 25.1℃
  • 구름많음상주 24.7℃
  • 맑음포항 25.3℃
  • 구름많음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1.8℃
  • 구름조금고창 22.2℃
  • 흐림제주 21.5℃
  • 구름조금강화 21.9℃
  • 구름많음보은 24.1℃
  • 구름많음금산 23.5℃
  • 흐림강진군 23.3℃
  • 구름많음봉화 22.7℃
  • 구름많음영주 23.4℃
  • 구름조금문경 23.4℃
  • 구름조금청송군 21.9℃
  • 구름조금영덕 21.2℃
  • 구름조금의성 24.5℃
  • 구름조금구미 24.6℃
  • 구름조금영천 25.3℃
  • 구름조금경주시 23.2℃
  • 구름조금거제 22.6℃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칠곡호국평화기념관, ‘미션, 호국의 다리를 복구하라’ 기획체험프로그램 운영

9월 28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오후 3시에 진행,,, 체험대상은 매회 초등학교 4학년 이상의 관람객 20명 내외


[칠곡군/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칠곡호국평화기념관은 여름방학을 맞이하여 기획체험프로그램인 ‘미션, 호국의 다리를 복구하라!’를 오는 9월 28일까지 운영한다.


이번 체험프로그램은 기존의 상설체험프로그램과 달리 한정된 기간만 운영할 계획으로서, 칠곡호국평화기념관이 ‘2019년 국립민속박물관 민속생활사박물관협력망 교육운영지원사업’에 참여하여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의 주요 내용은 체험자가 ‘호국의 다리’ 영상을 감상한 다음 직접 입체퍼즐을 조립해보는 것이다.


입체퍼즐의 모델인 호국의 다리는 낙동강을 가로지르며 칠곡군의 왜관읍과 약목면 사이를 연결하는 교량이다.

이 다리는 6·25전쟁 초기인 1950년 8월 3일, 북한군의 남진을 저지할 목적으로 폭파했다. 이후 칠곡군을 중심으로 벌어졌던 낙동강방어선전투의 상징물으로 자리잡게 됐다.

또 입체퍼즐을 직접 만들어 봄으로써, 체험자가 호국영령을 추모하고 6․25전쟁의 역사적 의미, 평화의 소중함을 배울수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9월 28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오후 3시에 진행되며, 체험대상은 매회 초등학교 4학년 이상의 관람객 20명 내외이다.


체험비용은 무료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관람객은 해당 시간에 맞추어 칠곡호국평화기념관 체험실(1층)을 방문하면 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칠곡호국평화기념관 운영담당(☎ 054-979-5514)으로 문의하면 된다.


사진.자료제공/운영담당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