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1 (일)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6.3℃
  • 서울 25.2℃
  • 울릉도 21.9℃
  • 흐림울진 22.3℃
  • 박무대전 25.7℃
  • 흐림안동 25.9℃
  • 흐림상주 25.8℃
  • 흐림포항 30.1℃
  • 흐림대구 26.6℃
  • 흐림울산 27.9℃
  • 흐림광주 25.7℃
  • 흐림부산 24.3℃
  • 흐림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9.5℃
  • 흐림강화 25.6℃
  • 흐림보은 25.4℃
  • 흐림금산 26.0℃
  • 흐림강진군 26.7℃
  • 흐림봉화 24.1℃
  • 흐림영주 25.1℃
  • 흐림문경 26.8℃
  • 흐림청송군 26.7℃
  • 흐림영덕 28.2℃
  • 흐림의성 26.4℃
  • 흐림구미 26.0℃
  • 흐림영천 27.5℃
  • 흐림경주시 27.4℃
  • 흐림거제 25.6℃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전체기사 보기

칠곡군 청소년들, 눈시울 적시며 ‘천안함 안보 현장견학’ 체험

칠곡군 석적읍 부영아파트 다정한 이웃 공동체,,, 20일 칠곡군 청소년 80여 명과 함께 ‘천안함 안보 현장견학’ 실시

[칠곡군/뉴스경북=김승진 기자] 6.25 전쟁당시‘낙동강 방어선 전투’로 유명했던 호국의 도시 칠곡군의 청소년들이 평택 해군2함대 사령부에서 ‘나라사랑 정신’계승을 다짐했다. 칠곡군 석적읍 부영아파트 다정한 이웃 공동체는 지난 20일 칠곡군 청소년 80여 명과 함께‘천안함 안보 현장견학’을 실시했다. 이번 현장견학은 미래 대한민국의 주역인 청소년들에게 투철한 안보관 확립과 나라사랑 정신을 일깨워 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청소년들은 해군 2함대에서 2010년 북한의 어뢰 공격으로 두 동강 난 천안함과 연평해전에 출격했던 군함을 견학하고 서해수호관과 천안함기념관을 방문했다. 2함대 사령부 관계자로부터 ‘NLL의 올바른 이해와 도발사례, 서해 천안함 피격의 원인’등에 관한 설명을 듣고 천안함 피격으로 전사한 46명의 용사들 영전 앞에서는 눈시울을 적시며 참배를 올렸다. 특히 천안함 폭침당시 갑판병으로 복무했던 전준영 천안함 전우회장이 함께 학생들을 안내하고 설명해 그날의 아픔을 생생하게 이해할 수 있었다. 이어 천안함 피격으로 희생된 故 문규석 원사의 어머니 유의자(68)씨가 운영하는 식당에서 식사를 하며 희생 장병뿐만 아니라 그 가족의 아픔을 공감하는 시간을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