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4 (일)

  • 흐림동두천 23.3℃
  • 구름많음강릉 22.5℃
  • 연무서울 31.2℃
  • 흐림울릉도 23.6℃
  • 구름조금울진 24.5℃
  • 구름조금대전 30.4℃
  • 구름많음안동 29.3℃
  • 구름많음상주 29.3℃
  • 맑음포항 25.8℃
  • 구름조금대구 28.9℃
  • 구름조금울산 25.6℃
  • 구름많음광주 29.3℃
  • 구름많음부산 26.3℃
  • 구름많음고창 27.5℃
  • 박무제주 26.6℃
  • 구름조금강화 27.3℃
  • 구름많음보은 30.2℃
  • 구름많음금산 29.2℃
  • 구름많음강진군 29.6℃
  • 흐림봉화 26.7℃
  • 구름많음영주 28.5℃
  • 구름많음문경 27.0℃
  • 구름조금청송군 27.2℃
  • 구름조금영덕 26.8℃
  • 구름많음의성 30.3℃
  • 구름많음구미 29.6℃
  • 구름많음영천 28.3℃
  • 구름조금경주시 27.1℃
  • 구름조금거제 28.5℃
기상청 제공

프라이드 경북축제/행사

경북도, 6․8독도조난어민 위령행사 개최 ,,, 미군폭격에 희생된 고혼 기려

13일(토) 독도에서 살풀이춤 공연, 위령제... 울릉도 한마음회관에서 학술보고회도 열어


"대한의 동쪽 끝 섬 이 곳 독도에서 미역 따다 무참히 숨져간 넋들이시여, 원한을 풀고 편히 잠드소서.”

 

[경북도/뉴스경북=김재원 기자] 경상북도 울릉군, 푸른울릉독도가꾸기회와 대구지방변호사회 독도평화위원회와 공동으로 13() 울릉도독도 일원에서 ‘68 독도조난어민 사건 학술보고회 및 위령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194868일 독도에서 조업 중 미() 공군 폭격으로 억울하게 숨진 어민의 명예회복과 유가족을 위로하고 해방 후 독도 행정관리의 단서를 확보하기 위해 마련했다.

 

지난 68일 기상악화로 한차례 연기된 후 이날 독도 현지서 열린 위령행사는 살풀이춤 공연을 시작으로 불교 지도자의 위령염송, 푸른울릉독도가꾸기회의 위령제 순으로 진행되었다.

 

또한 울릉도 한마음회관에서는 유족, 군민, 대구지방변호사회 회원 등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한국외국어대학교 김성호 교수가 독도폭격사건 생존자와 유족에 대한 1995년 조사현황보고, 동북아역사재단 홍성근 연구위원가 ‘1948년 독도폭격사건의 인적피해현황이라는 내용으로 학술보고를 하고 박진희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관과 현대송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연구위원의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68 독도조난어민 사건의 유족인 오명자, 오선희, 김상복, 이채현 씨가 참석해 그 의미를 더했다

 

서장환 경북도 독도정책과장앞으로 학계에서 68 독도조난어민 사건에 대한 보다 정확한 진상조사가 이루어지고 사건 발생 원인에 대해 책임을 묻는 데까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자료제공/독도정책과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