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23 (화)

  • 맑음속초 17.1℃
  • 맑음철원 15.0℃
  • 맑음동두천 15.9℃
  • 맑음대관령 10.0℃
  • -춘천 15.8℃
  • 맑음백령도 12.2℃
  • 황사북강릉 17.2℃
  • 맑음강릉 17.8℃
  • 맑음동해 17.4℃
  • 구름조금서울 15.5℃
  • 연무인천 11.2℃
  • 맑음원주 15.4℃
  • 맑음울릉도 14.5℃
  • 맑음수원 16.2℃
  • 맑음영월 15.0℃
  • 맑음충주 16.2℃
  • 맑음서산 14.8℃
  • 맑음울진 18.5℃
  • 맑음청주 16.7℃
  • 맑음대전 16.6℃
  • 맑음추풍령 15.8℃
  • 황사안동 16.8℃
  • 맑음상주 18.4℃
  • 황사포항 17.6℃
  • 맑음군산 14.6℃
  • 황사대구 18.1℃
  • 맑음전주 15.4℃
  • 맑음울산 17.2℃
  • 맑음창원 15.6℃
  • 맑음광주 17.2℃
  • 맑음부산 14.9℃
  • 맑음통영 14.1℃
  • 맑음목포 13.8℃
  • 맑음여수 14.0℃
  • 맑음흑산도 15.5℃
  • 맑음완도 16.1℃
  • 맑음고창 14.7℃
  • 맑음순천 16.2℃
  • 맑음홍성(예) 14.2℃
  • 맑음제주 15.4℃
  • 맑음고산 14.6℃
  • 구름조금성산 17.6℃
  • 맑음서귀포 14.6℃
  • 맑음진주 18.0℃
  • 맑음강화 12.1℃
  • 맑음양평 16.4℃
  • 맑음이천 17.6℃
  • 맑음인제 14.6℃
  • 맑음홍천 15.1℃
  • 맑음태백 12.6℃
  • 맑음정선군 15.6℃
  • 맑음제천 15.1℃
  • 맑음보은 16.0℃
  • 맑음천안 17.0℃
  • 맑음보령 12.5℃
  • 맑음부여 15.4℃
  • 맑음금산 15.5℃
  • 맑음부안 16.4℃
  • 맑음임실 15.6℃
  • 맑음정읍 15.9℃
  • 맑음남원 16.0℃
  • 맑음장수 13.5℃
  • 맑음고창군 15.5℃
  • 맑음영광군 14.3℃
  • 맑음김해시 16.5℃
  • 맑음순창군 15.2℃
  • 맑음북창원 17.7℃
  • 맑음양산시 15.5℃
  • 맑음보성군 17.5℃
  • 구름조금강진군 16.4℃
  • 맑음장흥 16.3℃
  • 맑음해남 15.0℃
  • 맑음고흥 15.7℃
  • 맑음의령군 17.8℃
  • 맑음함양군 16.0℃
  • 맑음광양시 18.4℃
  • 맑음진도군 15.0℃
  • 맑음봉화 14.2℃
  • 맑음영주 16.4℃
  • 맑음문경 17.5℃
  • 맑음청송군 16.1℃
  • 맑음영덕 17.5℃
  • 맑음의성 17.7℃
  • 맑음구미 18.4℃
  • 맑음영천 17.0℃
  • 맑음경주시 18.3℃
  • 맑음거창 16.6℃
  • 맑음합천 18.2℃
  • 맑음밀양 17.0℃
  • 맑음산청 16.8℃
  • 맑음거제 14.6℃
  • 맑음남해 16.5℃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안동부(安東府) 신목(神木)제사(祭祀)

부디 역병은 썩 물러가고 시민 안녕을 기원하나이다...

URL복사

(안동=뉴스경북)권오한 기자=“유세차 신축정월 신묘삭 십오일 을사 안동시장 권영세는 신목영전에 삼가 비옵나이다.”신축년 정월 보름 옛 안동군청 터에 700년 역사 그 어느 때 보다 간곡한 제문(祭文)이 울려 퍼질 예정이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신축년 정월대보름을 맞아안동부 신목제사 225() 자정(226일 첫새) 웅부공원에 있는 신목 앞에서 올린다.

 

지난해 1월 발생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시름하고 있는 시민들의 무사안녕과 일상으로의 복귀를 희망하는 16만 안동시민의 염원을 담아 정성스러운 의례를 치른다.

 

조선시대에 많은 백성의 생명을 앗아갔던 두창(천연두)이 발생했을 당시에도 왕과 지방관찰사는 백성들의 구휼정책과 더불어 제사를 통해 백성들의 안정을 꾀했다고 한다.

 

안동시(시장 권영세)도 선조들이 역병에 맞선 것처럼 코로나19로 위축된 상권회복과 위기가구 구제를 위해 가용 가능한 모든 자원과 행정력을 동원해 강력한 지원정책을 펼칠 예정이며, 700년 동안 이어져 내려온 안동부 신목제사를 정성스럽게 올림으로써, 코로나19의 조기극복과 시민 생활의 안정을 기원드린다.

 

안동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이번 신목제사는 제주(안동시장 권영세) 집사만 참여해 제를 올릴 예정이라고 밝히며 코로나19의 확산방지를 위해 시민들의 참여를 자제해 줄 것을 요청하고, 아울러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안동부 신목제사

한국 지리풍수에 기록된 내용으로 보아 조선조 초기부터 시작된 것으로 추정되며 옛 군수 관사 터(현 웅부공원)에 위치한 당신목(수령 800년 느티나무, 높이 15m, 직경 2m)에 매년 정월대보름 첫 시에 고을의 책임자가 제사 3일 전부터 근신하며 몸가짐을 깨끗이 하고 과일, 어육, ()류 등 제수를 정성껏 마련해 제사를 지내는 700여년의 역사동안 이어져 내려온 안동만의 전통 제례 의식

 

 


배너